본문 바로가기

살인사건3

DNA로 잡은 악마같은 미해결사건 범인들 1탄 지난 1984년 12월 15일 당시 18살이었던 트라시 해머버그는 친구들과의 파티가 끝나고 자정이 넘어서 6km 정도되는 집에까지 걸어가고 있었습니다. 어두운 도로를 따라 걸어가고 있던 트라시에게 당시 2교대로 플라스틱스에서 일하던 21살의 필립 크로스는 그녀를 바래다 준다고 차에 함께 타기를 그녀에게 제안했었다고 합니다. 필립크로스는 해머버그에게 성적으로 접근을 하면서 이를 거부하자 폭력적으로 변했다고 경찰은 추정하고 있습니다. 또한 크로스는 마약을 복용한 전력이 있으며 매우 다혈질적인 폭력이 있는 것으로 유명했다고 합니다. 트라시 해머버그는 강간을 당하고 쇠사슬에 묶인채로 벌거벗긴채 폭행을 당한 흔적이 있었으며, 목이 졸린채 한 주택가 앞에서 발견이 되었다고 합니다. 경찰은 시신에서 범인의 것으로 보.. 2019. 11. 21.
앨리캣 스타를 향한 14살 소녀의 잔인한 복수극 ? 필라델피아에 살고있는 14살의 소녀 아자나에 스모가 "앨리캣"이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는 동물 구조 리얼리티 스타인 59살의 알버트 체르노프를 살인을 하고 자수를 했다고 합니다. 단지 14살의 소녀가 왜 이런 끔찍한 살인을 저질렀는지는 아직 정확하게 밝혀지지는 않았지만, 그 범행수법이 상상을 초월하는 잔인한 방법이기 때문에 경찰을 포함한 많은 사람들이 놀라움을 금치 못하고 있다고 합니다. 사건이 일어난 월요일 밤 아자나에 스모는 알버트 체르노프 집에서 함께 있었다고 합니다. 정확히 두사람이 어떤 관계인지, 서로 아는 사이였는지는 정확지는 않지만, 체르노프는 침대위에 누워있었다고 합니다. 더욱이 놀라운것은 영상으로 계속 이어서... https://youtu.be/g7jpiU3MBcE 2019. 11. 18.
2건 살인사건, 납치살인 2살 소년, 쓰레기봉투 살해유기 10살 소녀,우버 운전사, 납치 살인, 새엄마 납치, 시체유기, 쓰레기통 유기,우버 택시 살인,우버 택시 지난 2일이었습니다. 미국의 펜실베니아에 살고있는 2살의 날라니 존슨이 인디애나 카운티에 있는 블라어즈빌 파인리지 공원에서 숨진채 발견이 되었다고 하는데요. 날라니 존슨의 사망원인은 아직 정확하게 알려지지 않고 있다고 합니다. 우버의 운전사로 일하고 있던 올해 25살의 샤레나 낸시는 토요일 저녁에 날라니 존슨과 아버지인 폴 존슨을 집에까지 태워줬다고 합니다. 집앞에 도착했을때 폴존슨은 차에서 내리게 되었구요. 폴존슨이 내리자마자 샤레나 낸시는 2살의 날라니 존슨을 태운채로 그대로 달아났다고 합니다. 현재 샤레나 낸시는 날라니 존슨을 납치한 혐의로 체포가 되어서, 알레게니 카운티 교도소에 수감이 되었다고 하는데요 미성년자 납치, 아동 양육권방해, 아동행방은닉 등의 혐의로 기소가 된 상태라고 합니다. 그런데.. 2019. 9. 9.